세진전자,LED전조등 등 자동차 부품 유럽 수출
상태바
세진전자,LED전조등 등 자동차 부품 유럽 수출
  • 장길수
  • 승인 2013.01.22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진전자(대표 이상영)는 국내 완성차의 유럽향 자동차 부품을 추가 수주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추가된 자동차 부품은 LED주간전조등, 외장용 LED램프류 등으로 터키공장을 거쳐 유럽시장에 공급될 예정이다.

세진전자는 연초 양산계획을 통해 기 확정된 해외물량을 더해 매출계획을 상향할 계획이다. 실제로 세진전자는 올초 자동차사업부 전망을 하면서 국내 완성차 대응 해외향 물량만 보수적으로 130억원과 일본 완성차 수출물량으로 약 70억원을 책정하는 등 올해 자동차 사업부 해외매출만 최소 200억원 이상을 예상했다.

회사측 관계자는 “국내 완성차의 해외시장 인지도가 높아짐에 따라 자동차 부품회사도 덩달아 추가물량이 증대되는 선순환 구조를 띄고 있다”며 “이번에 추가된 제품도 기존 스위치류에 비해 가격 비중이 높은 LED 램프류여서 증가된 공급 물량만큼 매출증대 및 수익개선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세진전자는 지난해 공급계약을 체결한 바 있는 일본향 및 국내 완성차용 부품 납품을 위해 지난해 12월 오산공장 내 양산체제를 마무리하고 올초부터 본격적인 생산에 착수한 후 오는 3월 대규모 납품을 계획하고 있다.

장길수기자 ksjang@et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