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룡 장관, 무단 저작권 사용 웹하드에 철퇴
상태바
유진룡 장관, 무단 저작권 사용 웹하드에 철퇴
  • 박광수
  • 승인 2013.03.15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4_137_3453.jpg

[G밸리]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진룡)는 다른 사람의 저작물을 불법으로 복제 전송한 23개 웹하드의 624개 계정에 대한 정보제공 명령을 내릴 것으로 알려졌다.

정보제공명령제도는 권리주장자가 소송의 제기를 위해 필요한 최소한의 정보(성명, 주소, 이메일 등 연락처)를 웹하드 등 온라인서비스제공자에게 요청했으나 거절당한 경우에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한국저작권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필요한 정보의 제공을 명령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해당되는 불법 복제 전송한 저작물들은 "건축학 개론" "은교" "간기남" 등 주로 영화 분야를 중심으로 이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 명령은 지난해 말 저작권자인 ㈜롯데엔터테인먼트 등 14개 권리주장자가 청구한 30개 웹하드, 1017개 계정에 대한 정보제공청구에 대해 한국저작권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내리게 됐다.

웹하드 등 명령을 받은 온라인서비스제공자는 7일 이내에 명령에 따르지 않으면 법에 따라 과태료 처분을 받게 된다.

한편 저작권법은 개인정보의 보호를 위해 제공정보를 성명이나 주소 등 소 제기에 필요한 최소한의 정보로 제한하고 있고 정보를 제공 받은 자가 이를 목적 외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하고 있다.

이를 어길 경우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거나 이를 병과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