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5S에 SKT의 LTE-A기술 도입
상태바
애플, 아이폰5S에 SKT의 LTE-A기술 도입
  • 박진수
  • 승인 2013.07.02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1111.jpg

[G밸리-박진수 기자] 애플의 신제품 아이폰5S에 SK텔레콤의 신기술 롱텀에볼루션 어드밴스드(LTE-A)가 도입될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28일 SK텔레콤 관계자는 “지난 26일 LTE-A 상용화 간담회에서 언급한 해외 LTE-A폰은 애플의 아이폰5S”라며 “애플이 LTE-A를 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라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지난 26일 LTE-A를 상용화 했다. LTE-A는 LTE(75Mbps)보다 2배 빠른 150Mbps 속도가 특징이다.

애플은 SK텔레콤에서 작년 처음으로 주파수부하분산기술(MC, 멀티캐리어)을 지원하는 ‘아이폰5’를 판매했다. MC는 서로 다른 2개 주파수로 같은 이동통신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LTE-A는 MC용 주파수를 주파수묶음기술(CA, 캐리어 애그리게이션)을 통해 1개 주파수처럼 사용한다. LTE 주파수는 전 세계적으로 여러 개로 쪼개져 있어 전 세계 통신사가 LTE-A로 가는 것이 일반적 방향일 것으로 예견되고 있다. 애플로서는 LTE의 기술 진화에 대한 대응을 SK텔레콤을 통해 할 수 있는 셈이다.

한편 이 관계자는 “해외 제조사 제품을 늘리기 위해 소니와 화웨이도 얘기 중이지만 연내 LTE-A는 어려울 것 같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