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5.21 화 17:31
상단여백
HOME 기업
LG전자, 장애인 접근성 극대화 소형TV 출시

lglglgl.jpg

[G밸리-박진수 기자] LG전자가 지난 7일 장애인 접근성을 극대화한 23형 소형TV를 출시했다.

"LG 시청각장애인용 소형TV(모델명: M2352D-PN)’는 시청각 장애인 모두를 고려한 기능을 탑재했다.

"LG 시청각장애인용 소형TV"는 시각 장애인을 위한 ‘화면해설’ 기능을 갖고 있다. 화면해설 기능은 화면에 표시된 영상 정보에 대한 상세 설명을 음성으로 지원하는 것을 말한다.

"LG 시청각장애인용 소형TV"는 청각 장애인을 위한 ‘자막’ 기능도 지원한다. 특히 사용자 편의에 따른 자막 위치와 색상 변경이 가능하다. 이들 기능은 전용 리모컨에 있는 각각의 핫키를 눌러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핫키를 포함한 주요 버튼에 점자를 적용해 시각 장애인의 접근성을 높였다.

주요 기능에 대한 점자 매뉴얼 또한 기본 제공한다.

LG전자는 이 제품을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에 연내 1만대 공급하는 등 장애인 접근성이 높은 제품 확산에 앞장설 것으로 알려졌다. 하반기에는 일반 소비자 대상으로도 판매를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LG전자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TV, 스마트폰, 냉장고, 세탁기 등 가전제품에 장애인 접근성을 확대하는 전사 차원의 업무를 지난 해부터 운영하고 있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은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제품을 지속 개발, 출시해 사회적 배려가 필요한 계층도 제품 사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진수  박진수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