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감한 시민들, 철로 추락한 20대 여성 한마음으로 구조
상태바
용감한 시민들, 철로 추락한 20대 여성 한마음으로 구조
  • 최봉석
  • 승인 2013.07.23 0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ouse.jpg

[G밸리-온라인뉴스팀] 용감한 시민들이 우리 사회를 따뜻하게 했다. 용감한 시민들이 철로로 추락한 20대 여성을 한마음으로 구조한 것.

용감한 시민들이 이처럼 주요 포털을 장식한 까닭은, 전철 승강장에서 의식을 잃고 철로로 추락한 20대 여성을 우리 시민들이 기꺼이 위험을 무릎쓰고 구조했기 때문.

코레일에 따르면, 지난 17일 동두천시에 위치한 지하철 1호선 지행역 인천방면 승강장에서 20대 여성이 실신하며 승강장 아래로 갑자기 떨어졌다.

이 광경을 목격한 시민 김해철(36)씨는 주저함 없이 철로로 뛰어 내려 추락한 여성을 승강장 아래 빈 공간으로 옮겼다.

하지만 이 순간 지하철이 들어오는 아찔한 상황이었고, 현장에서 이를 지켜보던 용감한 시민들은 한 목소리로 전동차를 향해 "멈추라"고 소리치며 손을 흔들어 보였다. 이에 기관사는 부랴부랴 전동차를 세웠고 불과 추락 지점으로부터 20m전에 멈춰섰다.

용감한 시민들 덕분에 위기를 모면한 이 여성은 용감한 시민들에게 거듭 "감사하다"는 말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용감한 시민들의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용감한 시민들, 존경스럽다" "용감한 시민들, 표창장 주자" "용감한 시민들이 나서서 정치를 이끌었으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용감한 시민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