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밸리] 하이원ENT, 웹게임 '진격삼국' CBT 실시
상태바
[G밸리] 하이원ENT, 웹게임 '진격삼국' CBT 실시
  • 박광수
  • 승인 2013.08.16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ione.jpg 
 
[G밸리-박광수 기자] 하이원엔터테인먼트(이하 하이원ENT)는 초전략 시뮬레이션 RPG 웹게임 '진격삼국'의 비공개 시범서비스(CBT)를 16일부터 3일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CBT는 16일 오후 2시부터 오후 8시, 17~18일은 오후 12시부터 오후 8시까지 진행된다. CBT와 함께 '진격삼국' 홈페이지에서는 원보(게임캐시), 아이템 등을 받을 수 있는 '홍보하라' '참여하라' '접속하라' '도전하라' 이벤트도 동시에 열린다.
 
'진격삼국'은 기존에 서비스되고 있는 인기 웹게임 '신선도' '쾌걸삼국지' 등의 진화 버전이다.
 
과거의 웹게임이 캐릭터 위주의 볼거리를 강조했다면 ;진격삼국;은 캐릭터뿐만 아니라 부대간 상성 관계, 실시간 전투 등 전략적 플레이를 첨가해 긴박감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기존 웹게임의 재미와 함께 게이머의 전략적 묘미도 함께 챙긴 것.
 
게임은 도병, 창병, 기병 궁병 등 4종류의 병사간 상성 관계에 의해 진행되고 보유한 병력에 따라 부대의 무장 능력도 달라진다.
 
특히 타게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자동 턴제 방식이 아닌 실시간 전투(RTS) 방식을 채택해 부대간의 리얼한 전투를 보는 맛도 높였다. 수분 소요되는 전투 시간도 60초내에 속전속결로 긴박하게 진행되고 캐릭터의 육성도 클릭 만으로 간단히 해결할 수 있게 해 진화된 삼국지 웹게임의 모습을 띤다.
 
'진격삼국'은 유명 일본만화 야마하라 요시토의 '용랑전'을 바탕으로 기존의 삼국지를 재해석했다. 현대 고등학생이 삼국시대로 소환돼 유비, 조조, 관우, 장비 등 실제 존재했던 영웅들과 전장에서 활약하는 내용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
 
게임은 인기 웹게임 '쾌걸삼국지'를 만든 아서(Athur)사가 기존의 삼국지 웹게임을 업그레이드 해 야심차게 내놓은 작품이다. 지난 3월 중국 현지에서 OBT를 진행했으며 현재까지 34개 서버를 통해 서비스하는 등 중국 현지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진격삼국'은 이 같은 인기에 힘입어 향후 모바일 플랫폼에서도 서비스될 예정이다.
 
염경호 하이원ENT 게임사업본부장은 "'진격삼국'은 '용랑전'이라는 독특한 콘텐트에 전략 시뮬레이션을 강화한 차별화된 삼국지 소재 웹 SRPG"라며 "원작팬 뿐만 아니라 전략 전술을 즐기는 게이머 모두가 '진격삼국'을 통해 신선한 경험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