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밸리] 레노버, 회계연도 1분기 매출 88억 달러로 사상 최고 실적 기록
상태바
[G밸리] 레노버, 회계연도 1분기 매출 88억 달러로 사상 최고 실적 기록
  • 박광수
  • 승인 2013.08.16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박광수 기자] 레노버는 16일 지난 6월30일로 마감된 자사의 회계연도 1분기 매출이 미화 88억 달러를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10% 증가했다고 밝혔다. 
 
또한 레노버의 1분기 세전 수익은 전년 동기 대비 16% 증가한 미화 2억1500만 달러를 기록했으며 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3% 증가한 미화 1억74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이 기간 동안 레노버는 모든 지역에 걸쳐 모든 고객군과 모든 제품군들에서 수익성을 증대하며 PC플러스 시대를 선도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회사 설립 이후 처음으로 레노버는 전세계 PC시장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 전년 동기 대비 1.7% 포인트 오른 16.7%의 점유율로 지금까지 가장 높은 시장 점유율을 기록했다. 
 
회계연도 1분기 PC 출하량은 1억2600만 대로 17분기 연속으로 업계 평균을 상회하는 성장률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동안 전체 PC 업계의 출하량은 전년 동기 대비 11% 하락했다. 
 
레노버는 점점 더 빨리 PC 플러스 기업으로 변화하고 있다. 회계연도 1분기 동안 PC, 스마트폰, 태블릿을 아우르는 스마트 커넥티드 기기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41% 출하량을 늘리며 3위를 지키고 있다. 
 
스마트폰과 태블릿을 합친 판매량은 처음으로 PC를 넘어서며 이들 사업의 잠재 성장력을 보여줬다. 레노버는 1분기에 132%의 성장률을 보이며 상위 5개 스마트폰 업체 중 가장 높은 성장으로 전세계 4위의 스마트폰 공급업체가 됐다. 
 
회계연도 1분기 동안 회사의 매출 총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4% 증가한 미화 12억 달러를 기록했으며 매출 총이익률은 13.6%이다. 영업 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1% 증가한 미화 2억200만 달러를 기록했다. 
 
동 기간 기본 주당 순이익은 미화 1.67 센트(12.96 홍콩 센트)였다. 순현금보유고는 2013년 6월 30일 기준으로 미화 31억 달러를 기록했다. 
 
레노버 회장 겸 CEO인 양 위안칭은 "치열한 PC시장에서 레노버는 처음으로 명실 상부한 1위에 올라섰으며 수익성을 계속 향상해나가고 있다. PC에서의 강력한 실적은 적합한 전략을 끊임없이 실행함으로써 이룬 균형잡힌 성장에 힘입은 것"이라며 "레노버는 핵심 사업인 PC에서 수익성있는 성장을 계속하면서 PC 플러스 기업으로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 PC 플러스 시장은 프리미엄 제품부터 대중적인 제품에 이르기까지, 또 성숙 시장에서 신흥 시장에 이르기까지 매우 빠르게 움직이고 있기에 빠르고 효율적인 혁신을 요구한다. 이런 시장은 레노버의 입증된 강점을 십분 발휘할 수 있는 곳이다. 레노버는 이런 명확한 트렌드에 대해 다른 경쟁사에 비해 유리한 위치에 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