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밸리] 넷마블, CJ엔투스와 장애학생 멘토링데이 개최
상태바
[G밸리] 넷마블, CJ엔투스와 장애학생 멘토링데이 개최
  • 박광수
  • 승인 2013.08.22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jpg 
 
[G밸리-박광수 기자] CJ E&M 넷마블은 오는 3일부터 시작되는 ‘제 9회 전국장애학생e스포츠대회’에 앞서 CJ엔투스(단장 권인태) 프로게임단 선수들과 장애학생 e스포츠 선수단이 만나는 ‘일일 멘토링데이’를 21일 진행했다.
 
올해로 9년째 개최하고 있는 ‘전국 장애학생 e스포츠대회’는 국립특수교육원(원장 김은주), 한국국립복지대학교(총장 이창호),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홍상표)과 공동 주최하고 교육부,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행사로, 온라인 게임의 우수한 기능성을 활용해 장애학생의 정보화 능력 신장 및 건전한 여가생활을 통한 삶의 질을 높이는 목적으로 실시된다.
 
넷마블 주최로 작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 진행된 CJ엔투스 프로게임단 멘토링 행사는 9월3일부터 e스포츠대회 본선에 참여하는 학생들에게 이 e스포츠 선배로서의 조언과 격려를 하고자 마련됐다.
 
이미 지난 21일 CJ엔투스 블레이즈(LOL) 선수들은 장애학생 e스포츠대회 선수단을 초청해 직접 사인한 CJ엔투스 유니폼을 선물하고 일일 멘토가 되어 프로게이머 직업에 대한 궁금증 해소와 올바른 게임이용방법, 플레이 팁 등 지식과 노하우를 나누는 시간을 가진바 있다. 
 
또, 당일 용산 e스포츠 경기장에서 개최된 ‘리그오브레전드(LOL) 챔피언스 서머 리그’ 준결승전에도 함께 동행해 직접 경기에 출전하는 모습을 학생들이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멘토링에 참여한 CJ엔투스 블레이즈 플레임 이호종 선수는 “신체는 조금 불편해도 온라인 세상에서만큼은 자유롭게 뛰어 놀며 스포츠선수가 되는 아이들의 모습에 많은 감동을 받았다”며 “오늘 멘토링을 통해 결과보다는 경기에 최선을 다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진정한 e스포츠 정신을 배웠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CJ E&M 넷마블 조영기 부문대표는 “중요한 경기가 있는 날임에도 불구하고 학생들을 위해 흔쾌히 멘토가 되어준 CJ엔투스 선수단에 감사 드린다”며, “게임이 아이들에게 즐거운 문화생활 콘텐츠가 되고 나아가 아이들이 꿈꾸고 도전하고픈 미래산업으로 인식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제 9회 장애학생 e스포츠대회’ 본선전은 더케이서울호텔(구 서울교육문화회관)에서 9월 3일~4일 양일에 걸쳐 진행되며, 전국 예선을 통과한 특수학급학생 120여명과 특수학교 대표 150여개 팀이 출전해 ‘모두의마블’, ‘마구마구’, ‘차구차구`, ‘오목’ 등 다양한 종목으로 실력을 겨루게 된다.
 
또한 이 기간 동안 `제11회 전국특수교육정보화 대회`도 함께 진행되어 더욱 풍성한 대회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