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1.21 화 19:32
상단여백
HOME GTV 영상뉴스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17’ 12일 화려한 개막국내외 320여개 인기 캐릭터 총출동

[G밸리 김한나 기자] 아시아 최대 규모의 캐릭터 전시회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17’이 12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올해 16주년을 맞이하는 이 행사는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과 코엑스가 공동으로 주관한다.

‘콘텐츠의 비상(飛上)구를 함께 찾다’라는 주제로 국내외 314여개의 인기 캐릭터 라이선스 관련 기업과 단체 등이 참여한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캐릭터인 뽀로로, 라바, 로보카폴리, 콩순이 등을 보유하고 있는 아이코닉스를 비롯해 투바앤, 로이비쥬얼, 대원미디어, CJ E&M 등 다수의 기업들이 참가했다.

또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게임 등 다양한 분야의 캐릭터 파생 산업 관련 기업들도 참여해 캐릭터 산업에서의 4차 산업 혁명에 대해 다양한 화두를 제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크게 ▲ 캐릭터 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할 수 있는 강연과 세미나 ▲ 다양한 사업(비즈니스) 교류 프로그램 ▲ 일반 소비자 대상 프로그램 등으로 구성된다.

방문객들을 위한 다양한 체험·전시회 프로그램들도 운영된다. 기업 홍보관, 키덜트& 아트토이관, 뉴웨이브존, 특별관 등 다양한 주제의 전시관들이 다채로운 체험과 행사로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특히 어린이들을 위해 캐릭터 깃발 마술, 캐릭터 주제곡과 뮤지컬 안무 배우기, 캐릭터 퀴즈쇼 등 풍성한 볼거리와 놀이도 마련돼 있다.

이밖에 유명인들을 빗대어 만든 피규어들과 수많은 아트토이 등 개성있는 키덜트 제품들도 눈길을 끌었다.

13일부터 16일까지 코엑스 동측광장에서는 도심 속 축제인 CUP(Coex Urban Park)가 열린다. 이번 CUP에서는 ‘감성주의’, ‘느루’, ‘모멘테일’, ‘비아소울’, ‘제이코닉’, ‘크룬’, ‘SNFcrew’의 버스킹 공연도 감상할 수 있다.

강만석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 직무대행은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는 국내 캐릭터산업의 변화 및 발전과 함께 매년 새롭게 진화해 왔다"며 "앞으로도 방문객들과 관련 업계 종사자들에게 더욱 발전된 모습을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한나 기자  bonny@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신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금주의 행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