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6.25 화 16:47
상단여백
HOME 기업 동정
녹십자, 2017 2분기 영업이익 43.6% 증가

[G밸리 김정실 기자] 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345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43.6%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밝혔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8.8% 늘어난 3302억원으로 분기 기준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으며 당기순이익은 269억원으로 59.2% 증가했다.

사업 부문별로는 혈액제제와 백신 사업 국내 매출 규모가 전년 동기보다 각각 12.1%, 37.8% 증가했다.

해외 사업의 경우 독감백신과 면역글로불린 수출이 실적 신장을 주도하며 매출 증가율이 9%로 나타났다.

녹십자 관계자는 “회사 주력인 혈액제제와 백신 부문 실적 호조에 힘입어 역대 최대 분기 매출액을 기록했다”며 “독감백신이 국내 공급되는 하반기에도 국내 사업 호조세가 이어지고 수두백신의 중남미 수출분도 3분기부터 본격적으로 실적에 반영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녹십자의 상반기 실적은 매출액 6055억원, 영업이익 482억원을 기록했다.

김정실 기자  kkong0319@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