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1.23 목 20:38
상단여백
HOME 행사 전시·박람
‘고즈넉한 가을밤으로의 초대’···대금연주자 박장원 독주회 열려

[G밸리 김정실 기자] 정기획이 주관하는 박장원 대금독주회가 오늘(19일) 오후 7시 국립국악원 우면당에서 열린다.

금번 공연기획은 정우준이 맡았으며 한국문화재재단과 국립무형유산원이 후원했다.

이번 독주회에서는 전통음악 중 대중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곡으로 알려져 있는 ‘상령산’으로 시작해 시조, 춘앵전, 태평가 등 악, 가, 무를 소재로 대금이 주가 되는 독주를 선보인다.

마지막 곡목인 즉흥풍류는 박장원 연주자가 이번 독주회를 위해서 특별히 창안한 연주곡으로 민속악에서 즉흥적으로 연주하는 시나위와 대조적으로 그동안 정악에선 즉흥적으로 연주하는 유례를 찾아보기가 힘들었기에 더욱더 기대되는 무대라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박장원 대금연주자는 “이번 공연을 통해 신비로움을 지닌 정악의 가치를 다시 한 번 깨달을 수 있는 시간이 돼 기쁘다”며 “많은 사람들에게 우리민족만의 독창성을 지닌 이 귀한 음악의 아름다움과 중요성이 전달되기를 바라며 앞으로 더욱 많은 사람들이 대금 정악에 애정과 각별한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금연주자 박장원은 전통예고, 한양대, 용인대학교 대학원을 졸업하고 현재 서울풍류회 회장을 맡고 있으며 국립국악원 정악단 단원으로 재직 중이다. 또한 이화여자대학, 중앙대, 전통예고 강사로 활동 중이며 국가무형문화재 제1호 종묘제례악과 국가무형문화재 제20호 대금 정악을 이수했다.

김정실 기자  kkong0319@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신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금주의 행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