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 노인용 고용량 독감백신 ‘GC3114’ 식약처 승인
상태바
녹십자, 노인용 고용량 독감백신 ‘GC3114’ 식약처 승인
  • 이은현 기자
  • 승인 2017.10.19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 이은현 기자] 녹십자(대표 허은철)는 노인용 고용량 4가 독감백신 ‘GC3114’의 제 1상 임상시험계획을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승인받았다고 밝혔다.

국내 제약사가 항원 함량이 일반 독감백신보다 높은 고용량 독감백신 개발에 본격적으로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녹십자는 일반 성인에 비해 65세 이상 고령층에서 면역반응이 다소 낮게 나타남에 따라 이번 개발을 추진하게 됐다.

실제로 일반 독감백신은 건강한 성인에서 70~90% 면역반응을 보이는 것과 달리 65세 이상 고령층은 그 효과가 17~53%에 불과한 것으로 알려져, 전문가들은 독감 예방접종 효과를 고려해 고령층은 전용 독감백신을 접종할 것을 권장하고 있다.

녹십자는 “면역력이 떨어지는 고령층에 효과적인 백신 개발을 통해 독감으로 인한 사회적 부담과 비용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글로벌 독감백신 시장 점유율 확대에도 지속적으로 힘쓸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녹십자는 최근 9년간 독감 관련 백신 총 10종류(신종인플루엔자백신 3종·계절인플루엔자백신 6종·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백신 1종) 개발에 성공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