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5 화 15:25
상단여백
HOME 기업 제품.론칭
아기 물티슈 브랜드 ‘메퓨어’ 론칭
사진 - 메퓨어 광고 모델 이보영

[G밸리 이아름 기자] 아기 물티슈 브랜드 메퓨어(MEREPURE)는 배우 이보영을 모델로 발탁하며 브랜드를 론칭했다.

새롭게 론칭된 메퓨어는 불어로 어머니를 뜻하는 La Mère(라 메르)와 순수한 Pure(퓨어)의 합성어로 ‘순수한 엄마’를 뜻한다.

제품은 ‘메퓨어 핑거라임’, ‘메퓨어 아보카도’ 2가지로 구성돼 있다. 핑거라임, 아보카도 추출물과 프랑스산 해수 어스마린워터가 함유돼 연약한 아기피부에 미네랄 공급 및 피부 보습에도 도움을 준다.

또한 끊이지 않는 물티슈 안전성을 위해 KTR, 엘리드 등 시험기관을 통해 파라벤, 페녹시에탄올, CMIT 등 16가지 유해화학물질 불검출 및 피부 무자극 검증을 받았으며, 7단계 정수시스템을 통해 원수에 포함된 미세입자까지 99.9%의 이물질 및 균주를 잡아낸다.

메퓨어 관계자는 “생활필수품이 되어버린 물티슈는 특히 영유아가 있는 가정에서 까다롭게 고른다”며 “부모의 눈높이에 맞춰 오랜 기간 여러 제품들을 조사하고 분석해 우수한 품질에 합리적인 가격의 제품을 출시하게 됐다”고 밝혔다.

제품은 위메프, 쿠팡 등 각종 온라인 쇼핑 채널에서 구매할 수 있다.

이아름 기자  ar7@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