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2.17 일 23:04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방송연예
성추행 논란 조덕제, 억울함 호소 '촬영 후 여배우에 어떤 문자 보냈나 봤더니...'
사진: 방송 캡처

[G밸리 최성진 기자]성추행 논란에 휩싸인 조덕제의 인터뷰가 다시 주목을 받고 있다.

조덕제는 1991년 뮤지컬 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1996년 연극 '가마다 행진곡', '삽 아니면 도끼', '청춘예찬', 드라마 '아테나:전쟁의 여신', '자이언트', '막돼먹은 영애씨' 시리즈 등에 출연했다.

성추행 논란에 대해 조덕제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단 한 번도 인정을 한 사실이 없다"라고 말했다.

이에 여배우 측의 변호사는 조덕제가 여배우에게 보낸 문자 내용을 공개했다. 문자 내용은 "많이 속상하고 기분 나빴지? 미안하다. 제때 제대로 사과하고 위로했어야 하는데 오히려 네 마음을 더 다치게 한 것 같아. 정말 미안해"였다.

이에 조덕제는 "여배우가 촬영에서 빠지게 되면 영화 자체가 문제가 생긴다"며 추후 문제가 발생했을 시 책임을 걱정해서 문자를 보낼 수밖에 없었다고 해명했다.

최성진 기자  csj1222@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신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금주의 행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