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1.24 금 10:35
상단여백
HOME 기업소식 행사.이벤트
삼성전자+내셔널지오그래픽, 멸종 위기 동물 위한 기부 캠페인 진행
삼성전자는 멸종 위기 동물을 위한 특별 전시와 기부 캠페인을 진행한다.

[G밸리 김정실 기자] 삼성전자는 내셔널지오그래픽과 함께 멸종 위기 동물을 위한 특별 전시와  ‘세이브 투게더(Save Together)’ 기부 캠페인을 진행한다.

삼성전자는 오는 10일부터 2018년 3월 4일까지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에서 열리는 ‘내셔널지오그래픽 특별전’에 참가한다. 멸종 위기에 처한 동물들을 사진으로 기록한 미디어 아트를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을 통해 전시한다.

이번 내셔널지오그래픽 특별전은 ‘포토 아크(Photo Ark):동물들을 위한 방주’라는 부제로 아시아 최초로 국내에 전시된다.

해당 프로젝트는 내셔널지오그래픽과 사진작가 조엘 사토리(Joel Sartore)가 멸종 위기에 처한 생물종을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기 위해 10여 년 전부터 공동으로 진행해 온 것으로 전시회 관람객들은 5000여종의 동물을 사진 기록으로 만나 볼 수 있다.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의 ‘아트 스토어’를 통해 내셔널지오그래픽 특별전 동물 사진 30여장을 판매하고 수익금 전액을 기부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유경여 상무는 “더 프레임은 소비자에게 TV로 예술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새로운 문화 소비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며 “멸종 위기에 처한 동물을 돕는 뜻 깊은 기부 캠페인에 많이 참가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정실 기자  kkong0319@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신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금주의 행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