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1.23 목 20:38
상단여백
HOME 행사 전시·박람
4차 산업혁명시대의 디자인, ‘디자인코리아 2017’에서 만나다
'디자인코리아2017'이 지난 8일부터 12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됐다.

[G밸리 박미지 기자] 최근 다가오는 4차산업혁명을 준비하고 변화하는 트렌드를 예측하고자 하는 이들이 많아지고 있다. 인간의 라이프스타일과 신기술이 연결된 새로운 시장이 펼쳐지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디자인 산업은 AI, loT 등과 융합돼 미래를 선도하고 더 나은 삶을 위한 아이디어를 제시하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지난 8일부터 12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 ‘디자인코리아 2017’에서는 소비자와 기업들의 혁신에 대한 니즈를 충족시켜줄 다양한 디자인기술융합 콘텐츠를 선보였다.

▶ 스마트폰으로 관리하는 식물

N.Thing의 스마트화분.<사진= 박미지 기자/pmj@>

식물과 연결된 스마트 화분을 통해 손쉽게 식물을 관리할 수 있다. 'N.Thing'의 스마트화분은 식물을 심으면 적당한 수위를 LED로 나타내주게끔 디자인됐다. 스마트화분 앱을 다운받으면 식물의 상태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식물의 물이 부족할 경우 물주기 버튼을 통해 원격으로 물을 주는 것도 가능하다. 또한 앱의 소셜 기능을 통해 함께 하고 싶은 사람을 초대해 식물을 키우는 즐거움을 나눌 수 있다.

▶ 인체치수정보DB를 통한 한국형 산업제품

사이즈코리아의 체험형 부스.<사진= 박미지 기자/pmj@>

'사이즈코리아'는 3차원 동작분석기, 체성분 측정, 전신 스캐너 등의 체험형 장비를 활용해 인체표준정보를 측정·제공하고 있다. 조사된 정보는 스마트글라스, 안마의자, 장애인보조기기 등의 디자인에 활용한다. 또한 수요자 맞춤형 인체표준정보 가공 서비스와 인체측정장비의 운용 및 대여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 가상 피팅 솔루션

에프 엑스 기어의 3D 가상 피팅 솔루션.<사진= 박미지 기자/pmj@>

'에프 엑스 기어'는 사용자의 신체 사이즈를 실시간으로 측정해 3D 가상 피팅을 제공한다. 옷을 사기 전 일일이 입어보거나 피팅룸 앞에서 기다리는 수고와 시간을 덜어주는 것이다. 또한 선택한 아이템의 가격, 컬러, 매장 내 재고량 등의 상세 정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가상 피팅기능을 사용하지 않는 비활성 모드에서는 디지털 카달로그나 홍보 영상을 위한 광고 디스플레이로 활용할 수 있다.

▶ 존엄성을 위한 디자인

스웨덴대외홍보처의 '존엄성을 위한 디자인' 전시 부스.<사진= 박미지 기자/pmj@>

스웨덴대외홍보처가 장애를 가진 사람들도 일반인들과 함께 일하고 인간다운 삶을 영위 할 수 있도록 디자인된 제품들을 선보였다. 고령 인구의 증가로 인구 구조가 변화함에 따라 모든 사람이 각자의 여건에 따라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해결책을 찾고자 한다. 눈으로 조정하는 음성 생성기, 불안 완화 담요, 첨단 구명조끼 등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제품들이 전시됐다.

▶ 3D 프린팅 의수

서울과학기술대학교 나노IT디자인융합전문대학원의 3D 프린팅 의수.<사진= 박미지 기자/pmj@>

서울과학기술대학교 나노IT디자인융합전문대학원이 전시한 디자인과 사용성이 개선된 3D 프린팅 의수다. 기존의 딱딱한 외형보다 곡선의 형태를 갖도록 해 사용자의 거부감을 줄였다. 사용자들 중 손목 사용이 가능한 경우 전자 기술을 사용하지 않고 간단한 손목 동작으로 쥐고 펴는 기능을 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본인의 상황에 맞춰 자동 또는 수동을 선택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형 제품이다.

박미지 기자  pmj@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신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금주의 행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