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17 LA 오토쇼(Los Angeles Auto Show)’ 참가
상태바
현대차, ‘2017 LA 오토쇼(Los Angeles Auto Show)’ 참가
  • 이은현 기자
  • 승인 2017.11.30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가 ‘2017 LA 오토쇼’에 참가했다.

[G밸리 이은현 기자] 현대자동차(주)가 지난 29일(현지시각) 미국 LA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7 LA 오토쇼(2017 Los Angeles Auto Show, 이하 LA 오토쇼)’에 참가해 소형 SUV ‘코나(KONA)’를 북미 최초로 선보이며 북미 시장 공략에 나섰다.

현대차는 ‘코나’의 주 타겟층인 젊은 세대의 취향에 맞춰 강렬한 조명과 파티 음악으로 구성한 ‘라이브 디제이(LIVE DJ) 쇼’ 방식으로 언베일링 행사를 진행했다.

‘코나’는 탄탄하고 역동적인 실루엣을 구현한 로&와이드 스탠스(Low and Wide Stance)를 바탕으로 △현대차를 상징하는 캐스케이딩 그릴 △슬림한 주간주행등(DRL) △분리형 컴포지트 램프(Composite Lamp) △범퍼 가니쉬 ‘아머(Armor)’ 등 독창적인 디자인이 특징이다.

북미 시장에는 감마(Gamma) 1.6 터보 엔진과 7단 듀얼 클러치 트랜스미션(DCT)이 탑재된 ‘1.6T 모델’과 누(Nu) 2.0 앳킨슨(Atkinson)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된 ‘2.0 모델’ 등 두 개 모델로 내년 1분기 중 북미 시장에서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한편, 소형 SUV ‘코나’는 지난 6월 글로벌 론칭 행사를 가지고 국내 출시 후 소형 SUV 시장 판매 1위를 기록했으며 이달 중순에는 중국 광저우 모터쇼에 중국형 모델 ‘엔시노(ENCINO, 국내명 코나)’를 선보인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