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8 금 17:09
상단여백
HOME 기업 동정
LG전자, 한국전력공사와 차세대 직류 가전 개발 위한 업무협약 체결
LG전자와 한국전력공사가 차세대 직류 가전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LG전자 제공)

[G밸리 이아름 기자] LG전자는 한국전력공사와 30일 경상남도 창원시 LG전자 창원R&D센터에서 ‘DC(직류)전력 공급 및 DC가전 상용화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한국전력공사 김시호 부사장,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을 통해 LG전자와 한국전력공사는 DC전력 공급시스템과 DC가전 분야에서 기술 표준화 및 상용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상호 협력하고 DC기반의 신규 서비스 및 비즈니스 모델도 공동 발굴하기로 했다.

또 양사는 DC가전 연구개발을 위해 각 사가 보유한 기술 역량 및 인프라를 적극 공유할 계획이다. DC배전과 DC가전제품을 보여주는 DC 홈 전시관도 구축할 예정이다.

LG전자는 향후 DC전력 공급시스템이 본격 확산되는 시점에 DC가전의 수요가 커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이번 파트너십 체결로 가전 시장을 선도하는 이미지가 한층 강화될 것으로 보고 있다.

한국전력공사 김시호 부사장은 “한전의 저압 DC공급 기술은 상용화 단계 수준으로 접어들고 있으며, LG전자의 DC가전 개발로 DC전력 공급이 현실화될 수 있음을 느낄 수 있고 이번 협약을 계기로 DC 생태계가 활발히 조성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은 “LG전자가 글로벌 가전시장을 선도하며 쌓아온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차세대 에너지 시대를 위한 환경 구축에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아름 기자  ar7@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