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8 금 17:09
상단여백
HOME 기업 동정
기아차, ‘2017 LA 오토쇼’ 참가‘···더 뉴 쏘렌토’ 북미 첫 선보여

[G밸리 김정실 기자] 기아자동차(주)는 현지시각으로 지난 30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7 LA 오토쇼’에 참석해 ‘더 뉴 쏘렌토’를 북미 시장에 첫 선을 보였다.

이번 모터쇼를 통해 북미 시장에 처음 공개된 ‘더 뉴 쏘렌토’는 기존 쏘렌토의 장점을 그대로 계승하면서 주행 성능, 디자인, 안전 및 편의 사양 등 상품성을 강화해 최고의 경쟁력을 확보했다.

또한 북미 시장에서 2.4 GDi 가솔린 엔진과 3.3 GDi 가솔린 엔진 두 가지 파워트레인으로 운영되며 3.3 GDi 엔진에는 8단 자동 변속기를 탑재, 가속 성능 향상과 부드러운 주행감성을 구현해냈다.

아울러 운전자의 주행 습관과 성향을 차량이 학습해 에코ㆍ스포츠ㆍ스마트 모드를 자동으로 변경해주는 ‘스마트 쉬프트’ 기능을 드라이빙 모드에 추가해 최적의 주행모드를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운전자를 위한 첨단 안전사양과 편의사양을 적용해 운전자의 피로 및 부주의한 운전 패턴 판단 시 휴식을 권유하는 경고음과 메시지를 송출하는 운전자 주의 경고(DAW), 주행차로 이탈 시 조향을 보조해주는 차로이탈방지 보조시스템(LKA) 등 첨단 안전사양을 추가했다.

기아차는 행사장 내 친환경차 전용존을 별도로 마련해 니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쏘울 EV, K5 하이브리드ㆍ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등 북미 친환경차 시장을 공략할 친환경차 라인업을 선보였다.

김정실 기자  kkong0319@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