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22 화 17:37
상단여백
HOME 기업 동정
정대선 사장 “Hdac Technology, 블록체인 기반 암호화폐 기술 도전”

[G밸리 이아름 기자] Hdac Technology의 설립자인 현대BS&C 정대선 사장은 IoT(Internet-of-Things)장치와 블록체인의 융합으로 혁신적 거래의 플랫폼을 개발해 산업에 적용 가능한 블록체인 기술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Hdac Technology는 IoT와 블록 체인을 융합한 Hdac 플랫폼을 통해 사용자에게 신뢰를 유지하고, 보안 실패에 대비한 미래 지향적 솔루션을 제시하는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이러한 기술은 4차 산업혁명의 근간으로 활용될 IoT의 확산 시 발생 가능한 다양한 문제를 해결할 것으로 기대된다.

구체적인 사업 방향은 블록체인 기술이 IoT의 보안을 크게 향상시킬 수 있는 기능을 갖추도록 지원하고 Hdac 블록체인의 지속적인 개발을 지원하는 것이다. 이더리움 및 비트코인 프로토콜과 별도로 실행되는 Hdac은 하이브리드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하고 있으며, 기술은 장치 간의 안정적인 연결 및 거래 처리를 보장하는 기능을 제공한다.

관계자는 “또한 현대페이를 개발하고 있는 하드웨어 지갑(Hyundai KASSE)과 관련 애플리케이션이 HDAC 플랫폼에 연결돼 보안 및 안정성을 향상시키게 될 것”이라며 “HDAC 블록체인은 IoT Contract에 변경되지 않는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보다 효율적으로 IoT간 상호작용 및 운영이 가능하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정대선 사장은 “IoT 장치가 일반인과 기업에서 사용이 확대되면서 우리의 삶이 더욱 스마트해지고 편리해지고 있다”며 “수많은 IoT들과 공존하는 세상에 보다 안전하고 및 투명성을 제공하기 위해 HDAC 기술을 더욱 발전시켜 안전하고 편리한 세상을 만드는데 꼭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아름 기자  ar7@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