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8 금 17:09
상단여백
HOME 기업 동정
LG전자, 메르세데스-벤츠 전시장에 디지털 사이니지 공급
사진 - LG전자 제공

[G밸리 이아름 기자] LG전자는 글로벌 자동차 브랜드 ‘메르세데스-벤츠(Mercedes-Benz)’ 전시장에 디지털 사이니지를 공급했다.

디지털 사이니지는 공공장소 및 상업공간에서 문자나 영상 등 다양한 정보를 디스플레이를 통해 전달하는 디지털 영상 장치다. 광고 용도는 물론 고객들의 다양한 경험을 유도할 수 있는 커뮤니케이션 도구로 사용되고 있다.

LG전자는 지난달 문을 연 메르세데스-벤츠 청담 전시장 내 전시장 1층과 3층에 LCD 사이니지 18대를 이어 붙인 비디오월, 2층에 LCD 사이니지 8대를 연결한 비디오월, 전시장 곳곳에 전시 차량 앞에서 정보를 제공하는 단독형 사이니지 11대 등 총 55대의 LCD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또한 지난 7월 메르세데스-벤츠 전주 전시장에는 곡면 올레드 비디오월을 설치했다. 이 제품에는 설치현장에 맞춰 구부릴 수 있는 올레드 플렉서블 사이니지 8장이 사용됐다.

올레드 사이니지는 LCD와 달리 백라이트가 없는 것이 특징이다. 시야각이 넓어 어느 각도에서 보더라도 색이 왜곡되지 않아 여러 사람들이 함께 보는 매장에서의 활용도가 높다. 이 밖에도 얇고 가벼워 벽에 걸거나 천장에 매다는 등 효율적인 공간 활용과 더불어 곡면 형태의 제작이 쉽다.

LG전자는 향후에도 메르세데스-벤츠 주요 전시장에 올레드 등 다양한 사이니지를 설치할 방침이다.

LG전자 한국B2B그룹장 이상윤 부사장은 “올레드 등 다양한 사이니지를 통해 고객들에게 독보적인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아름 기자  ar7@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