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GLED 게이밍 모니터 2종, 영상전자표준위원회로부터 HDR 인증
상태바
삼성전자 GLED 게이밍 모니터 2종, 영상전자표준위원회로부터 HDR 인증
  • 이아름 기자
  • 승인 2017.12.18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삼성전자 제공

[G밸리 이아름 기자] 삼성전자는 자사 QLED 게이밍 모니터 2종인 CHG90과 CHG70이 영상전자표준위원회로부터 HDR 디스플레이 표준 인증을 받았다.

영상전자표준위원회는 각종 영상 전자기기의 표준화를 추진하는 단체로 전 세계 주요 PC 하드웨어·소프트웨어 회사 260여개가 해당 표준 규격에 따르고 있다.

HDR은 영상과 사진의 밝은 부분은 더 밝게, 어두운 부분은 더 어둡게 명암을 최적화해 보다 생생하고 자연스럽게 보여 주는 고화질 기술이다.

TV와 달리 PC모니터·노트북 디스플레이의 HDR 성능에 대한 기준 규격이 없었으나 영상전자표준위원회가 12월 11일 해당 제품군을 테스트 하고 3가지 등급을 부여하는 표준 규격 인증 프로그램을 업계에 내놨다.

3가지 등급은 성능에 따라 나눠지며 VESA Certified DisplayHDR 1000이 하이엔드급, 600이 미드레인지급, 400이 엔트리급으로 나뉜다.

삼성 QLED 게이밍 모니터 2종이 인증 받은 디스플레이HDR 600 등급은 실내에 불을 켠 밝은 환경에서도 HDR 콘텐츠를 제대로 감상할 수 있는 수준에 해당한다.

특히 이번에 영상전자표준위원회의 인증을 받은 CHG90은 세계 최대 크기의 49형 게이밍 모니터로 32:9 화면 비율에 1ms의 빠른 응답속도와 144Hz의 주사율 등을 갖췄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석기 부사장은 “영상전자표준위원회로부터 업계 최초로 HDR기술력을 인정받고 유력 전문 매체들의 호평을 받아 고무적”이라며 “삼성전자는 VESA 규격 인증을 통해 PC모니터 업계의 HDR 표준을 선도할 뿐만 아니라 게임·콘텐츠 제작사와 HDR 생태계 구축에도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