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강사 차길영, 영국 BBC 주최 'CGMS 2017 초청 토론회' 참석
상태바
스타강사 차길영, 영국 BBC 주최 'CGMS 2017 초청 토론회' 참석
  • 김정실 기자
  • 승인 2017.12.20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CGMS 2017 스타강사 차길영(가운데)

[G밸리 김정실 기자] 수학인강 스타강사 세븐에듀 차길영 대표가 영국 맨체스터에서 개최된 Children’s Global Media Summit 2017(이하 CGMS 2017)에 아시아 대표로 참석해 미래의 교육에 대한 강연과 토론을 펼쳤다.

CGMS 2017은 영국 BBC가 주최하는 연례행사 중 가장 큰 행사로 전 세계의 교육 전문가들이 모여 미래의 교육 문제들에 대해 논하는 자리다. ‘Learning. A Laughing Matter’라는 주제로 지난 5일 열린 이번 행사에서는 우루과이, 미국, 케냐, 한국 등 세계 각지의 교육 전문가들이 패널로 참여했다.

각 패널들은 수학 게임 앱이나 수학능력을 개발하고 논리적 사고를 높이는 TV쇼, 무용을 통한 학습 등 교육의 질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에 대해 소개했다.

차길영 대표는 고등 수학 인터넷 강의 세븐에듀에 이어 초ㆍ중등수학 인터넷 강의 세븐에듀M 그리고 오프라인 수학 프랜차이즈 학원인 차수학 830개 지점까지 그 영향력을 넓히고 있으며 수학강사이지만 정관장 등 TV CF광고 모델과 라디오 프로그램도 진행하고 있다.

차길영 대표는 GCMS 2017에서 교육과 엔터테이먼트의 합성어인 에듀테이먼트를 이용한 효과적인 교육 콘텐츠를 만들어 냈던 경험과 교육 철학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어 유머를 통한 교육에 대한 접근이 비영미권 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적용 가능한지에 대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한국은 높은 교육열에도 불구하고 수학을 포기하는 학생을 뜻하는 ‘수포자’가 유독 많은 나라로, 차길영 대표는 강의의 콘텐츠가 아무리 좋아도 학생들이 인터넷 강의를 보며 졸거나 스마트폰을 만지는 등 집중력을 장시간 유지하지 못한다는 문제점을 발견했다. 때문에 인터넷 강의의 경우, 질 좋은 콘텐츠는 기본이며 재미와 매력(호감)이 가장 중요한 요소라고 차길영 대표는 강조했다.  

차길영 대표는 “온라인 교육이 발달된 한국에서는 학생들이 혼자 주도적으로 학습을 해야 하기 때문에 다양한 콘텐츠로 학생들의 관심과 집중력을 유지시키는 것이 중요하다”며 “학생들이 수학을 재미있게 느낄 수 있도록 끊임없이 도전해 성공했던 사례가 전 세계 교육자들에게 신선하게 다가왔던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27만명의 수강생을 보유한 세븐에듀에서는 예비 고1ㆍ고2ㆍ고3을 위한 ‘겨울방학 대특강’과 중고등 수학을 한 번에 학습할 수 있는 ‘중고등 수학 올패스’를 오픈했으며 삼성 갤럭시 탭, 2018 MOON 플래너, 친구 추천 이벤트 등 자세한 사항은 세븐에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