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8 금 17:09
상단여백
HOME 기업 동정
SK텔레콤, 김포도시철도에 LTE-R 구축 완료
사진 - SK텔레콤 제공

[G밸리 이아름 기자] SK텔레콤은 한국철도시설공단과 김포도시철도 본선구간에 차세대 철도 통신 규격 ‘철도통합무선망(LTE-R)’을 구축해 20일부터 열차 시운전을 시작한다.

LTE-R은 국내 연구진이 개발한 LTE 기반 철도 통신망으로 700MHz 대역을 활용하고 있다. 양사는 열차를 연간 시운전하며 LTE-R의 안정성을 검증한 뒤 2018년 11월부터 김포도시철도 운행을 시작할 방침이다.

SK텔레콤은 에스트래픽·모비젠 등 국내 강소 기업과 협력해 순수 국내 기술과 장비로 김포도시철도 23.67Km 본선 구간에 LTE-R 통신망을 구축했다. 특히 열차-지상 간 정보를 송수신하는 차상장치·휴대 단말기 등 부대 장비 솔루션도 직접 개발했다.

이를 통해 열차 관제센터에서 열차 운행정보 확인, 열차 내 원격 안내 방송, 비상 통화 등을 할 수 있다. 비상 상황 발생 시 사고 열차 내 영상 등을 실시간으로 관제센터에서 볼 수 있어 신속한 원인 파악과 체계적인 대응도 가능하다.

기존 철도 무전통신으로는 관계자간 음성통화/무전만 가능했지만, LTE-R망을 이용하면 열차 내부 영상 실시간 전송, 그룹 통화/문자 등 다양한 방식으로 관제 센터·역무원·구조 요원이 동시에 정보를 주고 받을 수 있다.

SK텔레콤 심상수 인프라비즈본부장은 “부산도시철도에 이어 무인경전철인 김포도시철도에도 LTE-R 기반 철도통신망을 안정적으로 구축했다”며 “향후 국내 강소기업과 함께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 진출도 적극적으로 추진해 철도무선통신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아름 기자  ar7@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