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연말연시 데이터 트래픽 급증 예상, 통신 품질 관리 만전”
상태바
SK텔레콤 “연말연시 데이터 트래픽 급증 예상, 통신 품질 관리 만전”
  • 이아름 기자
  • 승인 2017.12.21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SK텔레콤 제공

[G밸리 이아름 기자] SK텔레콤은 연말연시를 맞아 급격히 증가하는 트래픽을 수용하기 위해 이동기지국 설치, 기지국 용량 증설, 특별 상황실 운영 등 이동통신 서비스 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연휴기간 전국적으로 트래픽이 몰리면서 전국적으로 평소 대비 LTE시도호가 7%, LTE 데이터 트래픽은 15.4%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새해로 넘어가는 1월 1일 자정 서울 보신각 385%, 대구 국채보상공원 285% 등 타종 행사가 열리는 곳에서는 이동통신 서비스 이용 시도 건수가 2배 이상 급증할 전망이다.

이에 따라 SK텔레콤은 번화가, 쇼핑센터, 스키장, 등을 중심으로 기지국 용량 사전 증설 작업을 마쳤다. 아울러 타종 행사장과 해맞이 명소에는 이동기지국 18식을 곳곳에 배치해 고객이 원활한 이동통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품질 관리에 만전을 다할 방침이다.

SK텔레콤은 성탄절과 연말연시에 총 2000여명의 인력을 배치해 비상 상황실을 운영하고, 서울 보신각, 제주 성산일출봉 등 전국 4200여 곳에 대한 집중 모니터링 및 실시간 대응에 나선다.

한편, SK텔레콤은 해맞이에 나선 고객을 위해 남산 팔각정, 포항 호미곶 등에서 방한 용품 · 충전 서비스 등을 무료로 제공하며, 광안대교에서는 임시 휴대폰 A/S 서비스 센터를 설치해 고객 편의성을 높이고자 한다.

이 밖에도 성탄절·연말연시를 틈타 안부 문자로 위장한 스미싱 메시지 급증에 대비해, 지능형 스미싱 판별 프로그램인 스마트 아이 시스템으로 스미싱 문자를 신속히 탐지하고 고객 보호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