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9.20 목 09:54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
'충격' 홍대 화재, "연달아 일어나는 불길에 증폭되는 두려움...해결방안은?"
(사진= 홍대 화재/온라인 커뮤니티)
(사진= 홍대 화재/온라인 커뮤니티)

[G밸리 김선혜 기자] 홍대 화재의 불길이 대중들에게 충격을 주고있다.

3일 홍대 화재의 불길이 커지면서 세간에 놀라움을 주고 있는 가운데, 홍대 화재를 계기로 화재 예방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 또한 커지고 있다.

한번 불길이 거세지면 진화하기 힘든 화재의 특성상 예방이 더욱 중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건물 화재 예방 방법으로 거론되는 방법은 다음과 같다.

첫 째, 건물에 불필요한 가연물(헌옷, 신문폐지, 폐박스 등)과 인화성 액체(알코올, 휘발유 등)나 인화성 기체(부탄가스)를 적재하지 말것.

둘 째, 대피훈련을 정기적으로 참여하여 화재 시 탈출 가능한 통로를 숙지할 것.

셋 째, 이웃으로 통하는 발코니 비상문 또는 비상 칸막이벽이 있는지 확인하고, 통행을 막지 않도록 가구를 놓지말 것.

넷 째, 밀가루, 톱밥, 섬유 먼지 등 가연성 분진이 많이 발생하는 장소에서는 수시로 청소를 하여 분진이 쌓이지 않도록 할 것.

지난 제천 화재 또한 비상구 통로에 가구들이 놓여있어 대피에 차질을 빚은 사실이 알려져 대중들의 공분을 사기도 했다.

이와 같이 화재로 인한 피해를 막기 위해서는 대중들의 철저한 화재 예방 의식이 요구되고 있다.

한편 누리꾼들은 홍대 화재를 통해 다시금 화재 예방 의식이 고취되기를 바란다는 목소리를 내고 있다.   

김선혜 기자  gvalley@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