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편의성·내구성 높인 실속형 스마트폰 ‘LG X4+’ 출시
상태바
LG전자, 편의성·내구성 높인 실속형 스마트폰 ‘LG X4+’ 출시
  • 이아름 기자
  • 승인 2018.01.19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LG전자 제공

[G밸리 이아름 기자] LG전자는 이달 말 이동통신 3사를 통해 편의 기능들을 완성도 높게 담아낸 ‘LG X4+(플러스)’를 출시한다.

LG X4+는 30만원대라는 보다 실속있는 가격으로 프리미엄 스마트폰에 적용됐던 편의 기능들을 대거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먼저, 스마트폰 결제 서비스 LG 페이를 적용한다. LG 페이는 스마트폰에 지문이나 비밀번호를 입력한 후 결제 단말기에 갖다 대면 신용카드와 동일하게 결제되는 스마트폰 서비스다. 최근 신한카드와 롯데카드를 시작으로 온라인 결제까지 서비스 영역을 넓히며 편의성을 한층 강화했다.

특히 스마트폰 최고 수준의 고해상도 음원을 지원한다. 사용자는 하이파이 사운드 DAC를 탑재해 원음에 가까운 음질을 즐길 수 있으며, 32비트 192킬로헤르츠(kHz)까지 지원한다. 비트는 음원 정보를 저장하는 단위로 비트의 수가 높을수록 더욱 미세한 소리까지 표현할 수 있다.

또한 ▶스마트폰을 쥐고 있는 손의 손가락을 지문 인식 버튼에 갖다 대는 것만으로 셀카를 찍거나 화면을 캡처하는 ‘핑거 터치’ ▶데이터 걱정 없이 즐기는 FM 라디오 ▶셀카봉 없이도 7~8명까지 화면에 담을 수 있는 전면 광각 카메라 등 LG만의 차별화된 편의 기능을 대거 적용했다.

LG전자는 이 같은 편의 기능들을 강력한 내구성과 매력적인 디자인으로 담아냈다. LG X4+는 미국 국방부가 인정하는 군사 표준규격 ‘MIL-STD 810G’을 획득했다. 충격, 진동, 고온, 저온, 열충격, 습도 등 6개 부문에서 인증을 받으며 뛰어난 안정성을 인정받았다.

제품 후면은 알루미늄 재질을 적용해 은은한 광택과 메탈의 견고함을 강조한다. 색상은 모로칸 블루와 라벤더 바이올렛 2종이다.

LG전자 이상규 한국모바일그룹장은 “고객들이 LG 프리미엄 스마트폰만의 차별화된 디자인과 성능을 보다 쉽게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