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4.21 토 22:33
상단여백
HOME 행사 전시·박람
한국미래교육연구원, ‘IoE기반의 ESS 융.복합 시스템과 마이크로그리드 구축방안 세미나’ 개최
한국미래기술교육연구원이 ‘IoE(에너지인터넷) 기반의 ESS 융.복합 시스템과 마이크로그리드(MG) 구축방안 세미나’를 개최한다.

[G밸리 홍종표 기자] 한국미래기술교육연구원이 오는 4월 5일 대구 EXCO에서 ‘IoE(에너지인터넷) 기반의 ESS 융.복합 시스템과 마이크로그리드(MG) 구축방안 세미나’를 개최한다.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 등 정보통신기술(ICT)과 에너지 산업의 결합인 IoE가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지능형 배전송망인 스마트그리드와 신재생에너지 및 전기차를 기반으로 하는 마이크로그리드 스마트 에너지시스템 구축 등의 새로운 에너지 관리 서비스 창출에 대한 시장이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정부도 2030년까지 재생에너지 발전량 비중 20% 달성을 위한 ‘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을 발표했으며 IoE기반의 에너지 신산업을 발굴, 육성하고 확대해 나갈 계획을 밝혔다. 분산전원 기반의 에너지신산업을 육성하고 IoE 활용 수요관리 서비스 산업을 창출·육성하며 스마트시티를 통한 에너지 신산업을 비즈니스 모델 실증 기회로 활용한다는 방안이다.

'국제 그린에너지 엑스포 2018'과 같이 열리는 이번 세미나에서는 정부의 에너지 신산업 육성의지를 산·학·연과 연계할 목적으로 진행된다. ‘IOT기반의 ESS와 AI융합’,‘블록체인을 통한 전력 패러다임의 변화와 ESS 적용방안’, ‘신재생 3020대비 대용량 ESS의 전력계통 적용방안’ ‘3020 계획을 고려한 ESS 적용 Microgrid 사업화 방안’, ‘가상발전소를 통한 ESS 및 마이크로그리드 통합 운영방안’, ‘재생에너지 연계 ESS 설치 및 운영사례’, ‘IoE를 활용한 수요관리 서비스 제공과 ESS/MG 적용방안’ 등의 주제 발표가 예정돼 있다.

연구원 관계자는 “에너지 신산업의 부흥과 경쟁력은 산업 전체적인 밸류 체인이 유기적으로 작용해야 한다. 기업 모두가 신산업을 준비하며 글로벌 경쟁력을 함께 논의하는 분위기가 필요하다”라며 “이번 세미나는 이러한 대변화에 대한 시장 생존력과 성공을 위한 가장 현실적이고 명확한 길을 제시함과 동시에 관련 국내외 산업 및 시장동향 등의 제반 기술과 정보를 공유하며 그에 따른 전략을 제시하는 장이 될 것이다” 라고 밝혔다.

세미나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한국미래기술교육연구원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홍종표 기자  hjp92@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종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