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6.19 화 18:16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방송연예
'이동욱의 소울메이트' 수지, "걸그룹 3대 거인 중 한명?…수끼리·설리펀트·강자이언트" 무슨 사연이길래
(사진= 수지/온라인 커뮤니티)

[G밸리 김선혜 기자] 배우 이동욱과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주목받고 있다.

9일 이동욱과 수지에게 대중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가운데, 이동욱의 소울메이트 수지와 더불어 설리·강지영이 재조명된 것

'수끼리·설리펀트·강자이언트' 이는 과거 걸그룹 멤버 가운데 장신을 가지고 있던 수지와 설리, 강지영을 일컫는 별명이었다.

무대 위에서 다른 멤버들에 비해 독보적으로 돋보이는 신장을 가진 그녀들에게 팬들은 독특한 별명으로 지어준 것.

누리꾼들은 '수끼리·설리펀트·강자이언트'라는 과거 빛나던 별명들을 회자하며 즐겁다는 반응을 드러내고 있다.

170cm에 가까운 장신으로 알려진 설리는 과거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당시 정용화와 조권이 설리를 올려다보며 "오늘 따라 커 보인다"고 말했고 설리는 "윗 공기가 참 좋네요"라고 응수했다. 

세 사람이 무대에 나란히 서자 그들의 키가 여실히 드러나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한편 누리꾼들은 이동욱과 수지에게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고 있다.

김선혜 기자  gvalley@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