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후배와 파격연기 화제 "오히려 더 편했다"
상태바
학교 후배와 파격연기 화제 "오히려 더 편했다"
  • 지선우 기자
  • 승인 2018.04.11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NS 화면 캡쳐)

[G밸리뉴스 지선우 기자] 과거 출연 영화에서 강하늘과 베드신 연기에 대한 소감을 밝힌 그녀가 화제다.

과거 매체들과의 인터뷰에서 그녀는 학교 후배와의 정사 장면에 대해 "알고 지내는 사이였기에 오히려 더 편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어려운 장면들일 수록 인간적인 신뢰가 중요하다고 본다. 그와는 신뢰가 형성된 사이이기 때문에 오히려 편하게 촬영을 할 수 있었던 것 같다. 의사 소통일 잘되다보니 호흡을 맞추기도 편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후 두 사람은 SBS '달의 연인'에서는 남매로 출연해 호흡을 맞춘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