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7.17 화 22:16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방송연예
함소원, 화보 속 볼륨감 넘치는 몸매 '혼자 보기 아깝다?'
사진: 함소원 사회관계망서비스


[G밸리뉴스 지선우 기자]함소원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함소원이 섹시 화보 촬영에 대해 언급한 것이 눈길을 끌고 있다.

함소원은 과거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섹시 화보 수익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놨다.

당시 방송에서 함소원은 섹시 화보 촬영에 대해 "당시 유행이었고 하고 싶은 마음도 좀 있었다. 그런데 그 정도 파장일 줄은 몰랐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섹시 화보 중 최고 수익을 올렸을 뿐만 아니라 신문 지면에 매일 장식됐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또한 함소원은 화보 촬영 이유에 대해 "하고 싶으면 하는 스타일이었다. 안 찍기엔 내가 너무 예뻤다. 혼자 보기에 아까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다른 방송에서 함소원은 본인의 섹시한 이미지와 관련해 "과거 많은 섹시 화보집이 나왔지만 내가 낸 화보집 판매가 가장 높았던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화보집에서는 수수한 이미지로 어필했던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던 것 같다"고 말했다.

섹시 화보집 제의에 대해 함소원은 "백지수표 제안은 물론 촬영전에 몸을 보호하기 위한 수백억대의 보험까지 제안하고 있다"면서 "하지만 당분간 섹시화보집은 당분간 촬영할 생각이 없다. 섹시화보집으로 지명도를 얻는데는 성공을 거뒀지만 성공이후 이와 관련된 배역만 들어와 한동안 이미지를 변신하는데 무척이나 애를 먹었다"고 말했다.

한편 1997년 미스코리아 출신인 함소원은 영화 '색즉시공' 등으로 얼굴을 알렸다.

지선우 기자  gvalley@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선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