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16 화 09:52
상단여백
HOME 기업 제품.론칭
삼성전자, 미국 ‘인포콤 2018’서 ‘더 월 프로페셔널’ 출시
사진 - 삼성전자 제공

[G밸리뉴스 이아름 기자] 삼성전자가 6일부터 8일까지(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디스플레이 전시회 ‘인포콤 2018(InfoComm 2018)’에 참가해 ‘더 월(The Wall)’의 상업용 디스플레이 버전인 ‘더 월 프로페셔널(The Wall Professional)’을 공식 출시했다.

더 월 프로페셔널은 베젤이 없는 모듈러 방식으로 소비자가 원하는 크기로 맞춤형 디자인이 가능한 미래형 디스플레이다. 이 디스플레이는 기업·고급호텔·박물관·공연장 등 다양한 상업용 공간에 조화롭게 설치 가능하다.

또한 LED 소자 자체가 픽셀 역할을 하는 자발광 디스플레이로 최대 1600니트의 밝기, 넓고 정확한 색 표현, 높은 에너지 효율 등을 자랑한다. 특히 마이크로 LED 기술에 HDR10+, 시네마 LED 화질 엔진까지 탑재해 최대 밝기에서도 저계조 표현력이 뛰어나고 초저반사 기술을 적용해 암실뿐만 아니라 밝은 실내에서도 원작자가 의도한 영상을 생생하게 보여준다.

아울러 충격 방지 LED 특화 기술을 적용해 제품의 신뢰성을 높였고 사이니지 전용 소프트웨어 매직인포 6(MagicINFO 6)’ 솔루션을 탑재해 제품의 원격 제어가 가능하도록 했다.

더 월 프로페셔널은 인포콤 기간부터 본격적인 수주에 돌입, 미국 등 글로벌 전 지역에 동시 판매를 시작하며 3분기 내 설치를 시작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석기 부사장은 “인포콤 2018을 계기로 더 월 프로페셔널의 판매를 본격화하고 벽이 있는 곳은 모두 더 월의 판매 기회라고 생각하며 시장을 적극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아름 기자  ar7@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