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논란의 중심' 한서희, 과거 폭로까지 등장한 그녀... "하루가 멀다하고 파문의 한 가운데"
상태바
'또 논란의 중심' 한서희, 과거 폭로까지 등장한 그녀... "하루가 멀다하고 파문의 한 가운데"
  • 지선우 기자
  • 승인 2018.06.15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온라인커뮤니티)

[G밸리뉴스 지선우 기자]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의 자신을 향한 저격에 대한 입장 표명이 눈길을 끈다.

15일 다수의 언론 매체를 통해 한서희에 대한 기사가 쏟아지고 있다. 이날 한서희의 과거에 대한 의혹이 제기됐다. 얼짱 출신으로 알려진 남성 작가가 그가 과거 밤업소에서 일했다며 저격을 한 것이 논란이 되고 있다.

그는 "밤에 업소에서 일하며 성 상품화해서 호화롭게 살다가 갑자기 금수저 코스프레하면서 페미인 척하는 건 좀 아니다"라며 "돈 떨어져가니 이제 페미들로 재테크까지 하려 한다"고 폭로했다.

온라인에서는 이 폭로글의 주인공이 한서희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한서희는 자신에 대한 의혹에 불쾌감을 나타내며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김경욱 문화칼럼니스트는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한서희는 과거 가수 연습생이었을 뿐 연예인이 아니다. 과거 불미스러운 일로 인해 논란에 휘말리기도 했다. 언론이 그에게 불필요한 관심을 가지며 논란을 야기하는 것은 불필요하다"는 의견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