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7.19 목 22:30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방송연예
전소민, '런닝맨' 화제 속 성형외과 견적 고백 눈길... "2300만원 나왔다" 이유는?
(사진=방송화면 캡쳐)

[G밸리뉴스 지선우 기자] '런닝맨'의 여성 멤버 전소민의 성형외과 견적 고백이 재조명되고 있다.

24일 다수의 언론 매체를 통해 '런닝맨'의 멤버 전소민에 대한 기사가 쏟아졌다. 이와 관련해 전소민이 방송에서 성형외과 견적을 고백한 것이 주목받고 있다. 과거 전소민은 tvN 토크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김희철은 전소민에게 "예쁘다는 말을 듣고 싶어 (성형수술) 한다는 건 뭐냐. 지금도 예쁜데"라고 말했다.

전소민은 이에 대해 "그동안 외형적인 면으로 배우로서 부족하다는 지적을 많이 받았다"고 답했다. 이어 "회사의 권유로 성형외과에 찾아갔다. 견적이 2300만원 나왔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전소민은 "그때는 어린 마음에 무서워서 도망쳤는데 지금은 후회한다"고 속마음을 밝혔다. "어디가 하고 싶었냐"는 질문에 전소민은 곧바로 코를 꼽았다. 이에 출연진들은 "지금 이목구비가 딱 좋다"고 만류했다.

한편 전소민이 출연하는 SBS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지선우 기자  gvalley@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선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