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차투차, 침수 확인시 100% 보상하는 프로그램 실시
상태바
신한카드·차투차, 침수 확인시 100% 보상하는 프로그램 실시
  • 박혜빈 기자
  • 승인 2018.07.12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카드·차투차가 침수차 보상 프로그램을 시행한다.

[G밸리뉴스 박혜빈 기자] 신한카드·차투차가 자사 중고차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차량 구매 100일 이내에 침수 이력이 확인될 경우 100% 보상하는 ‘침수차 보상 프로그램’을 시행한다.

기존 차주들은 침수 차량에 해당해도 자차보험에 가입하지 않으면 자동차 보험으로 처리하지 않고 중고자동차로 판매하는 경우가 있어 중고차 소비자가 판단하기에는 한계가 있었다.

신한카드·차투차는 전문적인 트레이닝 과정을 거친 영업직원들이 직영으로 침수차 여부를 사전에 검사해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중고차를 구매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했다.

또한 차투차를 통해 구매한 중고자동차가 구매 일자로부터 100일 이내에 침수 이력이 있는 차로 확인될 경우 구입 비용을 100% 보상 처리를 진행한다.

신한카드·차투차 관계자는 “최근 중고차 구매 시 침수차 구분에 한계가 있다는 점에 주목하며 침수차 보상 프로그램을 준비하게 됐다”며 “침수 외에도 차량 성능과 연관된 부분을 직접 확인하고 싶다면 믿을 수 있는 중고차 직영 서비스를 이용할 것을 추천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