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3 목 18:00
상단여백
HOME 정부·지자체 지방
군포시, 폭염대응 주요 시설물 35곳 안전점검 실시
사진 - 군포시 제공

[G밸리뉴스 이아름 기자] 군포시(시장 한대희)는 최근 이상기후 현상이 가속화되고 폭염이 장기화됨에 따라 지역내 교량 및 터널의 안전관리상태를 확인하기 위해 긴급 안전점검에 나섰다.

점검 대상은 시특법 1, 2, 3종 시설물 중 교량 27곳, 터널 8곳 등 총 35개 시설이다.

주요점검 내용은 폭염으로 인한 아스팔트 및 교각의 균열, 신축이음, 난간의 안전상태 등이며, 외부전문가 및 공무원을 1개반 5명으로 편성해 오는 16일까지 안전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 시는 오는 16일까지를 폭염 집중대처기간으로 설정하고 지역내 시설물에 대한 상시 예찰활동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점검결과 결함 범위 및 심각 정도에 따라 보수·보강 등 신속히 조치하는 한편, D․E 등급으로 분류되는 시설에 대해서는 재난위험시설로 지정·관리하고 육안점검 판단불가 시설에 대해서는 전문기관에 정밀진단을 의뢰할 예정이다.

안선수 안전도시과장은 “올해 폭염이 유난히 길고 높은 기온으로 인해 그 어느 때보다 시설물 안전이 취약한 만큼 철저한 점검 및 유지·보수를 통해 시설물 안전에 시민들이 신뢰감을 느낄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이아름 기자  ar7@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