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19 금 18:09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방송연예
'친애하는 판사님께' 헬로비너스 나라, 아나운서 연기 호평 "발음 발성 자세 모두 훌륭"
(사진=SBS 제공)

[G밸리뉴스 지선우 기자] 헬로비너스 나라의 '친애하는 판사님께'에서의 연기가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15일 주요 포탈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올랐다. 이와 관련해 이와 관련해 SBS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에 출연하고 있는 헬로비너스 나라의 연기가 눈길을 끈다.

극중 나라가 연기하고 있는 주은은 한수호 판사의 애인이자 국내 최고 아나운서를 꿈꾸는 야망녀다. 한수호 판사의 애인이라는 점을 이용해 높은 곳으로 도약하고자 하는 욕망으로 무장했다.

지난해 SBS 드라마 '수상한 파트너'에서 재색을 겸비한 여검사 차유정 역을 연기했던 나라는 이번 작품에서 한단계 더 발전한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다. 아나운서 역할답게 정확한 발음과 탁월한 발성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대한민국 걸그룹들 중에서 손꼽히는 미모로 평가받고 있는 헬로비너스 나라는 여기에 안무와 운동으로 단련된 몸매로 아나운서의 바른 자세를 탁월하게 연기하고 있다. 아직 20대 중반에 발전할 가능성이 있다는 점에서 주목해볼만하다.

김경민 문화칼럼니스트는 "나라는 검증된 미모에 스펀지 같은 흡수력을 지니고 있는 배우다. 지금보다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이유다"라고 논평했다.

지선우 기자  gvalley@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선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