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1.20 화 17:57
상단여백
HOME 기업 동정
GS리테일, 씽크홀 대피한 가산동 주민들에게 구호물품 지원
GS리테일이 씽크홀(땅꺼짐)로 인해 대피한 주민에게 구호물품을 긴급 지원한다.

[G밸리뉴스 홍종표 기자] GS리테일이 씽크홀(땅꺼짐)로 인해 대피한 주민에게 구호물품을 긴급 지원한다.

GS리테일은 발생한 싱크홀로 인해 아파트 건물이 기울어 긴급 대피한 서울 금천구 가산동 주민들에게 생수, 즉석밥, 컵라면, 초콜릿 등 생필품 1000인분을 긴급 지원한다.

최근 내린 비로 지반이 약해지면서, 아파트 인근 도로에 싱크홀이 발생해, 인근 아파트 주민 150여명이 가산동 주민센터로 대피했고 이를 돕기 위해 GS리테일은 행정안전부 및 재난 구호협회와 함께 주민들을 위한 생필품과 먹거리를 지원한다.

박정현 GS리테일 조직문화팀장은 “갑작스런 싱크홀로 인해 대피한 주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MOU가 체결된 행정안전부와 협력해 신속하게 재난 구호 물품을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GS리테일은 지난 해 보다 체계적인 구호 활동을 진행할 수 있도록 행정안전부와 재난 예방 및 구호물품 지원과 관련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홍종표 기자  hjp92@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종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