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1.20 화 17:57
상단여백
HOME 정부·지자체 지방
안양시, 양 구청에 ‘사랑의 우체통’ 운영
사진 - 사랑의 우체통

[G밸리뉴스 홍종표 기자] 안양시가 양 구청사 1층에 ‘사랑의 우체통’을 설치해 운영한다.

만안구는 시민들이 그리운 이들에게 자유롭게 편지를 쓸 수 있도록 청사 1층 현관과 민원실에 사랑의 우체통을 마련했다.

편지지와 봉투를 비치해 필요할 경우 누구나 무료로 이용 가능하고, 모아진 편지는 정기적으로 수거해 일반우편으로 배달한다.

또한 지난 한달 동안 가을맞이 손편지 쓰기 운동을 전개했다. 사랑의 우체통을 이용해 손편지를 가장 많이 작성한 주민과 직원에게 신간 도서를 선물로 전달할 계획이다.

동안구에서도 청사 내 북카페 ‘소담’에 누구나 자유롭게 글귀와 시를 적어 엽서를 꾸며 넣을 수 있도록 우체통을 설치했다.

시민들이 직접 작성하고 꾸민 엽서의 일부를 선정해 상반기에 이어 오는 10월말 북카페 소담에서 전시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가슴 깊은 사연을 글로 작성하는 손편지와 엽서는 현 시대에 만연한 소셜미디어와는 비교할 수 없는 매력이 있다”며 “깊어가는 가을날 가족, 이웃 또는 연인에게 평소 표현하지 못했던 따뜻한 마음과 좋은 책 구절들을 함께 우체통에 담아 소통해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홍종표 기자  hjp92@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종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