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시스, ‘서울워크디자인위크 2018’ 참가
상태바
퍼시스, ‘서울워크디자인위크 2018’ 참가
  • 박혜빈 기자
  • 승인 2018.11.12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퍼시스가 서울워크디자인위크 2018에 참가한다.

[G밸리뉴스 박혜빈 기자] 퍼시스가 서울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 크레아에서 진행된 ‘서울워크디자인위크 2018’에 참가해 퍼시스의 신제품을 선보였다. 

서울워크디자인위크는 ‘일의 미래를 논하다’라는 주제로 국내외 전문가들이 다양하게 시도되는 새로운 업무 방식을 공유하는 세미나다. 

이미 일본 도쿄에서는 2013년부터 6년간 해마다 진행된 행사로 한국에서는 2018년 처음 개최됐다. 

퍼시스는 미래의 일에 대한 비전과 노하우를 공유하기 위해 <일을 잘 한다는 것은>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다. 

이날 강연가로 나선 퍼시스 박정희 상무는 그녀가 20여년 동안 퍼시스에서 사무환경전문가로서 쌓아온 업무 노하우, 최신 사무환경 트렌드 등의 전문 지식을 전달했다. 

또한 사무환경 전문 기업의 총괄 임원으로서 국내 수많은 기업의 사무환경 컨설팅 사례를 바탕으로 일하는 방식의 변화와 기업 조직 문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사무환경에 대한 조언도 발표했다.

전시부문에서는 ‘The New Way of Work:업무몰입을 위해 동굴과 캠프파이어가 필요하다’는 테마로 플레이웍스와 커뮤니케이션을 활발하게 해주는 스퀘어를 통해 업무 방식에 따라 최적화된 제품을 선보였다. 

국내에 처음으로 선보인 플레이웍스는 인간공학적 기술을 적용해 편안한 자세로 개인 업무에 집중하거나 미팅을 진행할 수 있는 라운지 소파다. 

퍼시스 관계자는 “미래 일에 대한 비전과 방식을 나누는 축제인 SWDW에 참가해 퍼시스만의 경쟁력과 노하우를 나눌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퍼시스는 사무환경 전문 기업으로서 변화하는 사무 환경과 업무 스타일에 발맞춰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를 제안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