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3.26 화 15:20
상단여백
HOME 정부·지자체 지방
안양시, 박달동 도축장에 폐기물 자원화시설 설치
사진 - 박달동 도축장 전경

[G밸리뉴스 홍종표 기자] 안양시가 만안구 박달2동 도축장에 폐기물자원화 시설 설치공사를 완료했다.

폐기물자원화 시설은 80℃정도에서 수분을 감소시켜 악취발생을 현저히 낮출 수 있는 친환경적 폐수슬러지 감량화 공법이다.

시가 10억원을 들여 설치한 폐기물자원화 시설은 폐기물슬러지의 함수율을 80%이상에서 평균 57%로 20%이상 감소시켜 슬러지의 자원화가 가능해졌다. 가축을 도축하는 과정에서 생기는 악취를 배출허용 기준치의 45% 이하로 감소시킨다.

또 배출 슬러지의 양이 최대 50%(1일 최대 10톤) 감소되고 악취뿐 아니라 미세먼지도 습식세정탑 통과하면서 100% 제거되는 효과를 거두게 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폐기물자원화 시설 설치로 악취민원이 상당부분 해소될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정상가동 여부를 지속적으로 관리 감독해 지역주민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홍종표 기자  hjp92@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종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