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운동 동참
상태바
최대호 안양시장,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운동 동참
  • 홍종표 기자
  • 승인 2019.02.22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호 안양시장이 플라스틱 프리챌리지에 동참한다.

[G밸리뉴스 홍종표 기자] 전 세계적으로 전개되고 있는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운동에 최대호 안양시장도 동참한다.

최대호 안양시장이 21일 시장실에서 최근 SNS상에서 퍼지고 있는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릴레이캠페인에 동참하기로 했다고 안양시가 밝혔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은 환경오염의 한 요인인 플라스틱의 사용을 줄이자는 취지로 지난해 11월 세계 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공동 기획한 환경운동이다.

개인이 사용하는 텀블러의 사진을 촬영해 해시태그를 붙여 48시간 안에 SNS에 게시하는 방식이며, 게시하는 한 건당 1000원이 주최 측에 기부된다. 참여자는 캠페인을 이어갈 다른 누군가를 지목해야 한다.

최 시장은 염태영 수원시장과 윤화섭 안산시장을 다음 캠페인 참여자로 지목하며,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운동을 이어가기로 했다.

최 시장은 “플라스틱은 썩지를 않아 처치가 곤란한 환경오염의 주 요인”이라며 “범시민운동으로 확산돼 플라스틱 쓰레기를 획기적으로 줄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