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혜영 경기도의회 부의장, UN-Habitat 2019 국제 청년의 날 컨퍼런스 참석
상태바
안혜영 경기도의회 부의장, UN-Habitat 2019 국제 청년의 날 컨퍼런스 참석
  • 이아름 기자
  • 승인 2019.02.27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경기도의회 제공

[G밸리뉴스 이아름 기자] 안혜영 경기도의회 부의장이 지난 26일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린 3.1운동 100주년 기념 및 UN-Habitat 2019 국제 청년의 날 컨퍼런스에 참석해 ‘도시재생안에서 청년문제 해결’을 강조하는 기조연설을 했다.

안 부의장은 “3.1 운동의 정신은 인류의 평화와 행복이라는 보편적 이념을 넘어 평등한 표준, 평등한 접근, 사람 중심의 과정이라는 UN-Habitat의 정신까지 계승됐다”며 “이에 사람답게 사는 사회, 더 평등한 사회, 골고루 잘 사는 사회를 달성하기 위해 도시재생을 통한 청년의 주거와 양질의 일자리 제공은 반드시 선결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경기도는 취업 및 창업을 준비하는 청년들이 자기 주도적으로 정보를 교류하고 지역사회 네트워크 참여를 통해 실업을 극복할 수 있도록 도시재생이 필요한 구도심에 경기청년공간 6곳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끝으로 “활기를 잃은 구도심을 지속가능하고 친환경적으로 변화시키기 위해서는 청년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고 청년들이 지역에 많아지면 문화가 형성되고 경제가 활성화되면서 다시 활기를 띄게 된다”며 “그러면 그 지역은 자연스럽게 도시재생이 이뤄질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UN-Habitat KOREA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한국청소년보호연맹이 주관한 이날 행사에는 박수현 국회의장 비서실장, 기획재정부 구윤철 제2차관, 국토교통부 박선호 제1차관이 축사를, 김종민 국회의원(정책위원회 위원장), UN-Habitat 마르코 국장이 환영사를, 염태영 수원시장과 안혜영 경기도의회 부의장이 기조연설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