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시민 북큐레이터 공개 모집
상태바
군포시, 시민 북큐레이터 공개 모집
  • 이아름 기자
  • 승인 2019.02.28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군포시 제공

[G밸리뉴스 이아름 기자] 군포시(시장 한대희)가 올해 북큐레이터(bookcurator) 30명을 양성한다.

시는 중앙도서관 주관으로 3월부터 6월까지 북큐레이터 교육을 진행하고, 6월부터 12월까지는 교육 수료생들에게 시의 각종 독서 관련 행사 및 전시에서 활동할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중앙도서관은 내달 4일부터 ‘2019년도 북큐레이터 교육’ 과정에 참여할 시민 30명을 모집한다.

교육은 3월 20일부터 6월 5일까지 중앙도서관 4층 문화강좌실(상생실)에서 매주 수요일 오전에 진행된다. 이후 교육 수료생들은 북큐레이터 동아리 회원으로 활동하며 도서관이 시민에게 홍보할 주제별 도서를 선정하는 등 도서관 행사 및 전시에 참여하게 된다.

또한 시민 북큐레이터는 대출권수 14권과 대출기간 4주(일반시민 7권, 2주)의 혜택과 도서관에 없는 도서를 구매 요청할 수 있는 희망도서 신청을 매월 5권(일반시민 매월 2권)까지 가능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이남구 중앙도서관장은 “많은 사람에게 좋은 책을 추천하고 소개함으로써 시민의 문화 감수성을 높이며, 도서관 발전에 기여할 북큐레이터 활동에 관심 있는 분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중앙도서관은 북큐레이터 교육 강사로 ‘기록이 상처를 위로한다’, ‘도서관에서 책과 연애하다’의 저자이자 전문 북큐레이터인 안정희 작가를 초빙, 전문적이고 실효성 높은 교육을 시행할 예정이다.

책을 좋아하며 즐겨 읽고, 남과 좋은 책을 읽는 경험을 나누고 싶은 군포시민이면 누구나 군포시립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으나 선착순 마감이니 유의해야 한다.

기타 더 자세한 정보는 군포시 중앙도서관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