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시 경기도의원, 발달장애인 부모의 애로사항 청취
상태바
정희시 경기도의원, 발달장애인 부모의 애로사항 청취
  • 이아름 기자
  • 승인 2019.03.08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경기도의회 제공

[G밸리뉴스 이아름 기자]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장 정희시 도의원이 지난 3월 6일 경기도의회 군포상담소에서 발달장애인을 둔 부모의 애로사항을 경청했다.

군포시 당동에 거주하는 정모씨는 고등학교 졸업 후 발달장애인이 갈 수 있는 주간보호시설이 턱없이 부족해 대기자가 많은 실정으로 주간보호시설 확충이 필요하다고 호소했다.

또한 발달장애인 부모들의 소그룹 모임을 통해 재능기부 및 강사를 초빙해 직업훈련 및 재활치료 등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공간 및 운영비 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정희시 도의원은 “학령기 이후의 발달장애인을 위한 평생교육센터의 필요성에 공감하며 경기도와 의회차원에서 심도 있는 검토를 하겠다”며 “또한 공용시설 내 공간 확보는 형평성 문제로 제공이 불가하고, 부모들이 공간을 마련하면 운영비를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