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여덟의 순간’ 옹성우, “첫 주연작··최선을 다해 임할 것”
상태바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 “첫 주연작··최선을 다해 임할 것”
  • 이은현 기자
  • 승인 2019.03.19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앳스타일 제공

[G밸리뉴스 이은현 기자] JTBC 드라마 '열여덟의 순간' 주연을 맡으며 배우로서 홀로서기를 시작한 옹성우가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과 함께 2019년 4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이번 화보는 스위스 럭셔리 시계 브랜드 오메가와 함께했으며, 옹성우는 남자다우면서도 댄디한 매력을 발산했다.

옹성우는 “혼자 활동하니 설레는 마음이 크고 긴장도 되지만 열심히 하겠다”며 “내가 맡은 최준우란 캐릭터는 고독이 익숙한 사람이지만 극 속에서 다양한 일을 겪으며 어떻게 변해 갈 것인지를 보는 즐거움이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첫 주연작을 맡게 돼 워너원 멤버들의 응원을 받았다는 옹성우는 “가족처럼 가깝게 지냈기 때문에 흩어지면 힘들 것 같았는데 오히려 서로를 향한 믿음이 생겼다”는 말로 멤버간의 끈끈한 우정을 자랑했다.

한편, 다양한 맛을 가진 배우가 되고 싶다는 옹성우의 화보와 솔직 담백한 인터뷰는 앳스타일 매거진 2019년 4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