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18 목 18:01
상단여백
HOME 인물 인터뷰
바른 움직임을 만드는 최선책! 평택 재활운동 전문 JIN슬링운동센터 임은록 대표.

[G밸리뉴스 정차원 기자] 우리 몸 속 뼈의 움직임은 근육, 근막, 인대 등이 만들어낸다. 때문에 근육과 주변 연부조직들의 상태에 따라 골격의 움직임이 달라진다. 현대인들이 흔히 겪는 일자목, 거북목, 척추측만, 디스크 등을 바로잡고 자세를 개선하기 위해서는 근육과 인대, 근막 등을 정상화시켜야 한다. 그래야만 체형불균형으로 인한 각종 질환 및 통증을 예방할 수 있다. 그렇기에 수 년 전부터 재활운동, 재활필라테스, 체형교정 같은 말들이 화두가 되고 있으며 운동을 통해 근육을 강화하고 올바른 움직임을 만들려는 현대인들이 증가하는 추세다. 

이러한 가운데 경기도 평택시에 위치한 JIN슬링운동센터는 슬링과 재활필라테스를 통해 재활운동, 체형교정이 이뤄지는 곳이다. 슬링은 중력을 배제한 상태에서 진행하는 운동으로 안 쓰던 근육을 깨우고 통증을 완화하는데 효과적이다. 또한 난이도 및 레벨 조절과 개인맞춤 세팅이 가능해 아이부터 노인, 전문 선수들까지 쉽게 배울 수 있다. 임은록 대표와 자세한 이야기를 나눠보자.

사진 - 평택 JIN슬링운동센터 임은록 대표

몸의 불균형을 바로잡는 운동이 근본적으로 중요하다고 들었다.
- 최근 들어 잘못된 생활습관으로 인해 몸의 불균형을 이루는 사람들이 많다. 몸의 불균형은 일자목, 거북목, 척추측만, 디스크 같은 각종 질환으로 이어지고 있으며 때로는 정상적인 생활이 불가능할 정도의 통증을 동반하기도 한다. 보통 사람들은 이를 바로잡고자 병원을 찾는다. 하지만 병원에서 디스크 등에 시행하는 약물, 주사, 수술은 일시적일 뿐 근본적인 해결책이 되지 못한다. 

저는 물리치료학을 전공하고 각종 병원에서 다양한 케이스를 마주하면서 이러한 사실을 알게 됐다. 더불어 근본적인 개선이 이뤄지기 위해서는 운동이 동반돼야 한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해서 그동안 쌓은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본 센터를 시작했다. 

사진 - 디스크, 척추측만, 일자목 개선운동 슬링

중력을 배제한 상태에서 이뤄지는 슬링을 통해 올바른 움직임을 만든다고.
- 기구를 이용한 대부분의 운동들은 지면에서 이뤄진다. 하지만 슬링은 흔들리는 줄을 이용한 운동으로 중력을 배제한 상태에서 동작이 이뤄진다. 때문에 통증완화와 체형교정, 자세교정에 탁월하다. 평소 사용하지 않았던 근육을 자극시키는데도 도움이 된다. 슬링은 난이도 및 레벨 조절과 개인맞춤 세팅이 가능하기 때문에 연령대를 막론하고 누구나 쉽게 배운다. 실제 선수들도 트레이닝을 위해 슬링운동을 한다. 

체형교정과 자세교정은 올바른 움직임에서부터 시작한다. 이에 저희 센터는 슬링을 통해 올바른 움직임을 만든다. 또한 회원의 몸 상태를 개별적으로 체크하고 그에 맞는 운동프로그램을 구성한다. 회원들이 자신의 몸 상태를 인지하고 건강한 움직임을 스스로 만들 수 있도록 말이다. 더불어 회원들이 일상생활에서 잘못된 생활패턴을 개선하도록 돕는다. 꾸준한 운동을 위한 홈트레이닝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사진 - 재활운동, 재활필라테스, 체형교정을 진행한다.

많은 분들이 변화를 경험하셨을 것 같다.
- 캐나다에서 온 회원 분은 뇌출혈로 인해 걷는 것이 불편했다. 저희 센터에서는 회원 분이 스스로 움직이는 힘을 키우도록 지도했다. 동시에 감각을 익히는 트레이닝이 이뤄졌다. 그 결과, 움직임이 매우 자연스러워졌다. 80% 정도 기능을 회복하여 이제는 불편함 없이 걷고 계신다.

심한 어깨통증을 호소하던 회원 분도 계셨다. 수많은 병원을 다니며 약물과 주사치료를 받았지만 큰 효과를 보지 못한 채 저희 센터를 찾아온 것이다. 저는 어깨를 잡아주는 근육을 강하게 키우는 트레이닝을 중점적으로 시행했다. 그 결과, 이제는 다른 운동도 병행할 만큼 통증이 많이 완화됐다. 

대부분의 현대인들은 통증이 발생해야만 자신의 몸에 관심을 갖는다. 하지만 통증이 발생됐을 때는 이미 늦은 후다. 몸을 회복하기까지 많은 시간과 비용이 발생되기 때문이다. 그렇기에 임은록 대표는 예방차원으로 운동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계속해서 움직임과 몸의 밸런스를 연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차원 기자  gvalley@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차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