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18 목 18:01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IT/APP
안랩, 차세대 방화벽 ‘트러스가드’ 신규 보형 모델 공개

[G밸리뉴스 이아름 기자] 안랩(대표 권치중)이 기존 차세대방화벽 제품군의 보안 기능을 강화하고 중소기업용 신제품을 선보였다.

안랩 EPN사업부가 자사의 차세대방화벽 ‘안랩 트러스가드(AhnLab TrusGuard, 이하 트러스가드)’ 기존 제품군에 트래픽 암호화 기반 사설가상망(이하 SSL VPN) 기능 추가 업데이트를 적용하고 신규로 중소기업용 보급형 모델인 ‘TG 40A(Managed)(이하 TG 40A 매니지드)’를 출시했다.

안랩은 차세대방화벽 트러스가드 제품군에 SSL VPN 기능을 업데이트해 IoT기기 등 소형 통신단말기에 대한 네트워크 보안을 새롭게 제공한다. 이번 업데이트로 SSL VPN 클라이언트를 설치한 별도 라우터와 트러스가드 SSL VPN 서버를 활용해 연결된 소형 단말기의 통신 구간 트래픽을 암호화할 수 있다.

트러스가드 SSL VPN 기능을 이용하면 ATM(현금입출금기), 계량 센서, 환경 센서, 버스정보시스템(BIS) 등 중요 정보를 통신하는 기계간 통신(M2M, Machine to Machine) 및 IoT 환경에서 동급 타 보안제품 대비 저렴한 비용으로 네트워크 보안성을 유지할 수 있다.

안랩이 신규 출시한 TG 40A 매니지드는 기존 모델(TG 40A) 대비 하드웨어 성능을 향상시킨 제품이다. 방화벽, 가상사설망(VPN)은 물론 IPS(침입방지시스템), 스팸 차단, 웹 필터링 등 중/소규모 네트워크 통합보안 기능을 제공한다.

TG 40A 매니지드는 통신사와 연계해 렌탈 방식으로 중소기업(SMB)에서 부담 없이 차세대방화벽을 구축할 수 있다. TG 40A 매니지드 도입을 원하는 고객은 이용하고 있는 통신사로 장비 대여를 신청하면 된다. 단, 비용 및 요금납부 방식은 통신사 마다 상이하다.

안랩 EPN사업부를 총괄하는 강석균 부사장은 “안랩은 다양한 고객 환경에 맞는 보안솔루션 제공을 위해 네트워크 보안 제품 포트폴리오를 다양화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 의견에 귀를 기울이고 끊임없는 연구개발로 고객환경 맞춤형 네트워크 보안솔루션을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아름 기자  ar7@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