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4.18 목 17:08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IT/APP
에이서, 게이밍 브랜드 ‘프레데터’ 신제품 공개
사진 - 에이서 프레데터 헬리오스 700

[G밸리뉴스 이아름 기자] 글로벌 PC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에이서가 ‘넥스트 에이서(next@acer)’ 행사를 통해 프리미엄 게이밍 브랜드인 ‘프레데터(Predator)’의 신제품을 대거 공개했다.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노트북, 데스크톱, 모니터, 키보드, 마우스, 헤드셋, 백팩 등의 가젯으로 한층 진보된 기술력과 혁신적인 디자인이 적용됐다.

우선, 프레데터 헬리오스(Helios) 700은 전면부에 하이퍼드리프트(HyperDrift) 슬라이딩 키보드를 탑재했다. 이러한 디자인을 통해 흡입구로 공기가 유입돼 내부에서의 공기 흐름이 증가하도록 했다.

9세대 인텔 i9 프로세서, 엔비디아 지포스 RTX 2080(또는 2070) 그래픽카드, 최대 64GB의 메모리, 킬러 더블샷 프로 등 최고의 스펙과 최신 기술이 적용됐다. 아울러 3ms 응답속도와 엔비디아 지싱크 기술이 탑재된 17인치 144Hz FHD IPS 디스플레이가 탑재돼 생생하고 실감나는 화질을 경험할 수 있고 5개의 스피커와 서브우퍼를 통해 몰입적이고 현실적인 사운드가 제공된다.

프레데터 헬리오스 700의 하이퍼드리프트 키보드는 듀얼 4세대 에어로블레이드 커스텀 팬과 5개의 히트 파이프 그리고 냉각 솔루션 Vapor Chamber와 에이서 쿨부스트 기술로 구성된 서멀 아키텍처의 일부다.

하이퍼드리프트 키보드를 밀게 되면 17인치 디스플레이 밑으로 2개의 공기 흡입구가 드러나는데 공기 흡입구를 통해 공기가 유입되면서 노트북 내부에서의 공기 흐름이 증가하게 돼 효율적인 발열관리가 가능하고, 공기 흡입구 사이에 있는 글래스 패널을 통해서는 제품 내부의 히트 파이프를 볼 수 있다.

또한 하이퍼드리프 키보드는 인체공학적 디자인으로 사용자에게 보다 편안한 자세를 제공하며, RGB 백라이트와 안티고스트 기능보다 정밀한 매그포스(MagForce) WASD키 등이 탑재됐다.

프레데터 오리온(Orion) 5000은 최신 인텔 Z390 칩셋이 포함된 9세대 옥타 코어 i9-9900K 프로세서와 엔비디아 엔비디아 튜링 아키텍처 기반의 지포스 RTX 2080 그래픽카드가 탑재된 하이엔드급 데스크톱 PC 제품이다.

쿨러마스터의 액체 냉각 쿨러는 뛰어난 냉각성능을 보장하며, 배기 팬과 탈착식 먼지 필터를 갖춘 밀폐형 전원 공급장치는 데스크톱 내부의 냉각상태를 유지한다. 또 사용자가 자신의 스타일에 맞는 RGB 패턴 혹은 게임과 어울리는 RGB 패턴을 선택할 수 있도록 1670만개의 컬러를 지원한다.

프레데터 CG437K P는 43인치 LFGD(Large Format Gaming Display) 게이밍 모니터로 4K UDH(3840x2160)에 144Hz 재생률로 웅장하고 선명한 화질을 경험할 수 있다.

영상전자표준위원회(VESA)에서 디스플레이 HDR 1000 표준인증을 획득했고 색영역은 90% DCI-P3를 만족하며, 어탭티브싱크(AdaptiveSync) 기능을 통해 끊김 없는 부드러운 화질을 경험할 수 있다.

이 외에도, 픽사트(Pixart) 3335 센서가 탑재돼 빠르고 정확한 반응속도를 보장하는 게이밍 마우스 ‘프레데터 세스터스(Cestus) 300’, 게이밍 키보드 ‘프레데터 아이톤(Aethon) 300’, 게이밍 헤드셋 ‘프레데터 게일러(Galea) 311’ 등을 선보였다.

이번에 공개된 프레데터 신제품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에이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아름 기자  ar7@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