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4.18 목 17:08
상단여백
HOME 기업 행사.이벤트
한살림, ‘요리하자, 2030’ 진행
사진 - 한살림, 한식문화관 제공

[G밸리뉴스 윤선미 기자] 한살림이 4월부터 11월까지 10회에 걸쳐 한식진흥원 한식문화관과 함께 요리실습강좌(쿠킹클래스) ‘요리하자, 2030(이하 요리하자)'을 진행한다.

강좌는 ‘제철 식재료로 만드는 알고 먹는 집밥 요리교실’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며, 농축산물 소비 주체가 될 2030세대의 요리기능 배양과 식습관 개선을 유도하는 요리 체험을 제공한다.

요리하자는 ‘씩씩한 내 밥상-알고 먹는 내 밥상(이하 씩씩한 내 밥상)’과 ‘이야기가 있는 식탁-건강하고 지속 가능한 식생활을 위한 2030 요리교실(이하 이야기가 있는 식탁)’ 2개의 세부강좌로 기획했다.

씩씩한 내 밥상은 요리의 기본인 간장, 고추장, 된장 활용법을 배우고, 채수 만들기와 밥 짓기 교육을 진행한다.

이야기가 있는 식탁은 친환경농산물과 유기축산물, 공정무역물품 등을 주제로 내 밥상의 먹거리가 어디에서 왔는지 살펴본다. 또 내 식생활이 세상에 어떤 영향을 끼치는지 등 가치 있는 식생활의 의미를 2030세대와 함께 이야기할 예정이다.

또한 요리하자는 제철에 더 맛있는 우리 친환경 농산물을 잘 알릴 수 있는 전문가들을 강사로 초빙했다. 한식 식당을 운영하는 프랑스 요리 전문가 ‘아미월’의 유종하 셰프, 사찰 요리를 만드는 ‘soseek’ 안백린 셰프, 양평의 자연요리연구소 소장으로서 건강한 요리를 가르치는 경봉 스님, 제철음식학교와 우리 장학교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고은정 ‘맛있는부엌’ 대표 등이다.

한편, 요리하자는 한식문화관 홈페이지, 한식포털, 한살림 블로그, 한살림연합 식생활센터 카페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회당 1~2만 원이다.

윤선미 기자  sunmi@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